디지털 당구 점수판∙플랫폼 사업자 ‘빌리보드’와 ‘빌리존’ 전략적 제휴 체결

4천개 매장, 2만대 기존 시장 기반으로 R&D협업 및 통합 마케팅 추진  

당구 산업의 DT(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준비해, 2024년부터 본격화

 

디지털 당구 점수판∙플랫폼 시장점유율 1위 빌리보드와 PBA TOUR 공식 스코어시스템 빌리존은 통합 마케팅 및 R&D에 관해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28일 발표했다. 

 

두 회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약 4천개(빌리보드 약 2,500개, 빌리존 약 1,500개)의 당구장과 약 2만대(빌리보드 12,000대, 빌리존 8,000대) 당구점수판 및 약 명의 45만 회원(빌리보드 약 30만명, 빌리존 약 15만명)으로 연결되는 인프라를 확보하게 됐다. 이를 통해 양사는 국내 당구 산업 및 당구 이용 행태에 대한 유용한 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당구 산업 고도화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적으로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사는 통합 마케팅과 R&D 역량 강화를 위한 논의를 지난해 초부터 진행해 왔다. 당구 점수판플랫폼은 개별 당구장주에게는 경영 효율화에 유용한 시스템이지만 도입하기에는 경제적으로 부담이 크다. 반면, 점수판사업자에게는 점수판 기기 판매만으로는 수익을 내기 어렵다. 당구 업계 자체적으로는 해결하기 어려운 딜레마가 존재해 왔다. 두 회사는 각 사의 기술력과 인프라를 제휴하고 당구 산업 밸류체인 전반의 디지털화를 추진해, 이런 딜레마를 해결하겠다는 각오다.   

 

빌리존 류연식 대표는 “빌리존은 당구영상점수판의 선두 주자로서 당구 산업의 새로운 변화를 일으켰고 ‘2017년 대한당구연맹 공식 스코어시스템’을 시작으로 PBA TOUR 3년차부터 지금까지 ‘PBA TOUR의 스코어시스템’과 대회운영시스템’을 운영하면서 투어 안착의 일등공신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AI와 IOT가 결합된 당구 플랫폼 사업자로서 당구 산업을 한 단계 끌어올리는 기회가 될 것 같아 빌리보드의 제안을 받아들였다. 이제 2024년 런칭을 목표로 당구 산업을 고도화하고, 새로운 당구 이용자를 증가시키고, 유관 사업자들이 더 큰 경제적 이익을 볼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빌리보드의 이희진 대표는 “빌리보드는 당구장 점수판 업계에서는 후발주자이지만 업계 약 45%의 점유율을 가지고 있으며, PBA TOUR가 5년차의 안정기에 접어들면서 당구산업에서의 많은 발전적인 변화가 요구되는데 그중 하나가 당구 산업을 하나로 묶어줄 수 있는 디지털로의 대전환이 절실하다고 느꼈다. 지금보다 더 적극적으로 R&D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LG연구원 출신이자 포항공대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한 빌리존 류연식 대표에게 함께 하자는 제안을 했다. 우선 양사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을 실행하고, 향후 합병까지도 함께 검토할 예정이다” 라고 설명했다.

 

양사는 각 사의 장점을 살려 당구장과 당구소비자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확대하고, 양사의 직원들이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는 업무 구조를 만들어 당구 산업의 DT를 위한 R&D 역량강화에 모든 자원을 집중할 계획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Langu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