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통산 최다우승(6회) 고지로”… 임정숙, ‘2번째 8강’ 하윤정 꺾고 4강行

  • 시즌 5차 LPBA ‘휴온스’ 8강서 세트스코어 3:0 완승
  • 4강서 김가영v정다혜 승자와 대결
  • 임정숙-김가영 ‘5회 퀸 매치’ 성사될까?

 

“역시 퀸, 정말 잘치네요. 적수가 없을정도”

‘LPBA 5회 우승’ 임정숙이 완벽에 가까운 경기력으로 중계진이 연신 감탄시키며, 개인통산 최다우승(6회) 고지로 또 한 번 전진했다.

임정숙(크라운해태)은 22일 오후 2시 30분부터 경기도 고양 PBA전용경기장서 시작된 23/24시즌 5차전 ‘휴온스 LPBA챔피언십’ 8강 첫 경기에서 하윤정을 세트스코어 3:0으로 제압, 4강에 올랐다.

‘원조퀸’과 ‘2번째 8강’에 오른 다크호스가 맞붙은 이번 8강전은 임정숙이 절정의 샷 감각을 무기로 3개 세트를 내리 따내며 하윤정에 완승을 거뒀다.

임정숙은 1세트부터 ‘첫 이닝 6점’ 등으로 5이닝만에 11:3으로 세트를 가져갔고, 이어 2세트는 ‘뱅크샷 4방’ 등을 터뜨리며 6이닝만에 11:2로 세트를 끝냈다. 임정숙이 1세트를 따내는 게 걸린 시간은 14분에 불과했다.

이번 시즌 5차 ‘휴온스 LPBA 챔피언십’서 8강에 진출, ‘첫 4강진출’까지 바라보던 하윤정(사진)은 그러나 쾌조의 컨디션을 보이고 있는 임정숙에게 8강에서 패하며 다음 대회를 기약해야 했다.

그나마, 3세트 초중반부에 8강에서 임정숙이 조금 흔들렸던 장면들이  나왔다. 9이닝까지 1~2세트에 비해 샷 정확도가 조금 떨어지며 하윤정에 6:6(9이닝) 동점을 허용한 것. 그러나 호흡을 가다듬은 임정숙은 10이닝째에 2점, 마지막 11이닝째에 3득점하며 11:6으로 승리, 8강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쾌조의 컨디션을 선보이며 4강에 오른 임정숙은 22일 22시에 펼쳐지는 8강 4턴 김가영(하나카드)-정다혜 경기의 승자가 결승진출을 놓고 대결한다. 8강 4턴 결과에 따라, ‘5회 우승 퀸’ 임정숙-김가영 매치가 성사될 수도 있다.

[고양=이상연 기자/큐스포츠뉴스 취재부장]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Langu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