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베트남 3쿠션 자존심 대결’ 승자는?… 최성원-꾸옥 응우옌, PBA투어 8강 대결

  • NH농협카드 PBA 챔피언십’ 16 종료
  • 각각 황득희, 박인수에 3-1, 3-0 승리
  • 김재근 김현우 노병찬 최원준도 합류
  • 응오딘나이비롤 위마즈 외인 8 대결
  • 14일 오후 2시부터 8강전

 

 

13일 경기도 고양시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 6차 투어 ‘NH농협카드 PBA 챔피언십’ 16강전이 모두 종료되면서, 최성원-Q.응우옌 등 8강 대진이 확정됐다. (사진=PBA)

최성원-응우옌 꾸옥 응우옌 간의 ‘한국-베트남’ 8강 매치업이 성사됐다. 또 비롤 위마즈-응오 딘 나이 ‘튀르키예-베트남 대결’과 김재근-노병찬, 김현우-최원준 8강전이 펼쳐진다.

13일 경기도 고양시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 6차 투어 ‘NH농협카드 PBA 챔피언십’ 16강전이 모두 종료됐다. 

그 결과 최성원(휴온스)은 황득희(에스와이)를 세트스코어 3-1로 꺾었고, 응우옌 꾸옥 응우옌은 박인수(에스와이)에 세트스코어 3:0 완승을 거두고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밖에 김재근(크라운해태) 김현우(NH농협카드) 노병찬 최원준 등 국내 선수들과 응오 딘 나이(베트남SK렌터카) 비롤 위마즈(튀르키예웰컴저축은행)도 8강 대열에 합류했다.

승부사’ 최성원은 베테랑’ 황득희를 물리치고 2개투어 연속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초반 두 세트를 나란히 주고받으며 세트스코어 1:1로 팽팽히 맞선 최성원은 3세트 6:3 근소하게 리드하던 5이닝째 하이런 9점을 쓸어담아 15:3으로 승리하며 승기를 잡았다. 4세트도 10이닝만에 15:12로 승리하며 세트스코어 3:1로 승리를 거뒀다.

꾸옥 응우옌은 박인수와의 경기 첫 세트를 10이닝 접전 끝에 15:14로 따내며 기선을 제압했다. 이후 2세트를 15:13(9이닝) 역전 승리한 데 이어 3세트서는 초구를 무려 11득점으로 연결하는 하이런을 터트리며 6이닝만에 15:3으로 승리, 완승을 거두고 지난 4차투어(에스와이 챔피언십)에 이어 시즌 두 번째 8강 진출을 확정했다.

킹스맨’ 김재근은 응우옌 프엉 린(베트남하이원리조트)을 세트스코어 3:1로 물리치고 지난 9월 4차투어 에스와이 챔피언십에 이어 두 개 투어만에 다시 8강에 복귀했다. 김재근은 1,2세트를 15:8(6이닝), 15:11(12이닝)으로 따낸 후 3세트를 8:15(9이닝)로 한 세트 내줬으나 4세트를 15:11(12이닝)으로 승리하고 8강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김현우는 우승 후보’ 강동궁(SK렌터카)을 세트스코어 3:1로 꺾고 시즌 첫 8강에 올랐다. 또 PBA 원년시즌 깜짝 우승을 차지했던 최원준은 김영섭을, 노병찬은 강민구(블루원리조트)를 나란히 3:2로 제압하고 8강에 합류했다. 응오는 권혁민에 세트스코어 3:1 승리를 거두었다. 최원준을 비롯해 노병찬, 응오 역시 나란히 이번 8강이 시즌 최고 성적이다.

남은 8강의 한 자리는 튀르키예 전사 비롤 위마즈가 채웠다. 위마즈는 박광열을 상대로 한 세트씩 주고받는 풀세트 접전 끝에 세트스코어 3:2로 승리, 지난 3차투어(하나카드 챔피언십) 이후 3개 투어 만에 8강 무대를 밟았다.

PBA 8강전은 14일 오후 2시 김재근-노병찬 경기를 시작으로 오후 4시30분 김현우-최원준, 저녁 7시 비롤 위마즈-응오 딘 나이, 밤 9시30분 최성원-응우옌 꾸옥 응우옌의 대결로 이어진다. 대회 최종일인 15일에는 오후 1시 준결승 제 1경기, 오후 4시 준결승 제 2경기에 이어 밤 9시30분부터 우승상금 1억원이 걸린 결승전이 진행된다.

[이상연 기자/큐스포츠뉴스 취재부장] 

 

[시즌 6차 NH농협카드 PBA챔피언십] 8강 대진

 김재근-노병찬(14:00)

△ 김현우-최원준(16:30)

△ 비롤 위마즈-응오 딘 나이(19:00)

△ 최성원-응우옌 꾸옥 응우옌(21:3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Langu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