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BA 전용구장’서 “당구치고, 레슨받고, 경기 관람까지!”

  • 29일 PBA 8강전 앞두고 시민 참여 이벤트
  • 40분간 당구경기 및 프로선수에게 ‘원포인트 레슨’
  • 기념촬영 및 팬사인회, PBA 8강 관람 티켓 제공

 

 

프로당구 PBA가 팬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를 마련한다.

프로당구협회(PBA∙총재 김영수)는 오는 29일 낮 12시부터 경기도 고양시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에서 팬 대상으로 시민참여 이벤트인 ‘PBA스타디움에서 당구치고, 레슨받고, 경기보자!’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프로당구 2023-2024시즌 다섯 번째 투어인 ‘휴온스 PBA-LPBA 챔피언십’을 맞이해 열리게 됐다. 당구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실력과 관계없이 누구나 참가 가능하다. 다만 인터넷 접수를 통해 24명 선착순으로 지원받는다. 참가비는 없다.

 

PBA가 팬 대상으로 마련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 안내문.

 

참가자격을 얻은 참가자들은 프로당구 선수들이 직접 경기하는 PBA 전용구장 ‘킨텍스 PBA 스타디움’ 내 경기장에서 약 40분간 4인1조로 경기를 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다. 이후에는 PBA-LPBA 선수들이 직접 나서서 알려주는 ‘원포인트 레슨’이 진행될 예정이며, 사진 촬영과 팬사인회도 마련될 예정이다.

또 이벤트 참가자들에게는 해당일 이벤트 직후인 오후 2시부터 열리는 ‘휴온스 PBA 챔피언십’ 8강전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티켓과 함께 소정의 참가 상품이 증정될 예정이다.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PBA 홈페이지 공지사항 및 프로당구협회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PBA는 앞으로도 전용구장에서 열리는 투어마다 시민들이 직접 참여해 선수들과 소통하고,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이벤트를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18일 시작된 ‘휴온스 LPBA 챔피언십’은 19일 PQ(예선라운드)와 64강전에 이어 21일 오후1시30분 개막식을 시작으로 본격 대회에 돌입한다. 같은 날 32~16강전을 마무리한 한 후 22일에는 8강전, 23일 준결승 및 저녁 7시 결승전으로 대회를 마무리한다. 24일부터는 남자부 PBA 투어가 이어진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Langu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