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당구연맹, 교육용 AI 당구 사업 위해 큐스코·아이로브와 3자 업무협약 체결

  • 연맹 사업 중 교육용 당구 사업 연구 및 개발
  • 아이로브社 인공지능 AR 당구기술 ‘빌리아이 시스템’
  • 최근 ‘서울3쿠션월드컵’ 홍보부스서 선봬

 

 

대한당구연맹(회장 박보환)이 지난 12일 큐스코, 아이로브와 교육용 당구 사업 연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아이로브 정윤식 대표, 대한당구연맹 신용진 전무, 큐스코 박정규 대표. (사진=대한당구연맹)

 

대한당구연맹(회장 박보환)이 지난 12일 큐스코(대표 박정규), 아이로브(대표 정윤식)와 교육용 당구 사업 연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서울 태릉선수촌 승리관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대한당구연맹 신용진 전무, 큐스코 박정규 대표, 아이로브 정윤식 대표가 참석했다.

3개 단체는 이번 협약으로, AR 당구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방면의 교육용 당구 사업을 개발해 고도화 된 당구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힘을 모을 예정이다.

아이로브가 개발한 빌리아이 시스템은 대전, 연습, 학습이 가능한 당구 시스템이다. 반복된 당구 학습을 통해 축적된 데이터를 토대로, 카메라와 빔프로젝트를 활용해 당구공 예측 경로, 좌표인식, 회전 수 등을 사용자에게 제공해준다.

이러한 시스템을 당구 교육 사업에 접목해 유청소년을 비롯한 당구 종목의 신규 유입자에게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당구 교육 프로그램 기틀을 마련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대한당구연맹 측은 전했다.

실제로 지난 6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 ‘2023 서울 세계3쿠션 당구월드컵’홍보부스에서 빌리아이 시스템을 대회 참가 선수 및 관람객들에게 선보였고, 현장에서 직접 프로그램을 접한 참가자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어낸 바 있다.

대한당구연맹 박보환 회장은 “우리나라에서 넓은 저변을 가지고 있는 당구 종목은 과학적이고 체계적으로 교육 받을 수 있는 채널이 아직 많지 않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당구에도 AI기술을 접목한 좀 더 고도화된 교육 시스템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이번 업무 협약 소감을 밝혔다.

 

[이상연 기자/큐스포츠뉴스 취재부장]

기사제보=sunbisa4@naver.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Langu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