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김영수 PBA프로당구협회 총재 “해외투어 첫 발 베트남서, 팬 소통에 힘쓸 것”

 

 

 

신  년  사 

김영수 PBA프로당구협회 총재

 

당구 가족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다사다난했던 계묘년을 뒤로하고 갑진년(甲辰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에도 여러분 모두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PBA 출범 후 다섯 번째 치르는 23-24시즌도 막바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먼저 프로당구가 안정적으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힘 써주신 모든 분들, 특히 연이어서 개최되는 대회 일정 속에서도 열정적인 경기력을 보여주신 선수 여러분들, 그리고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PBA는 출범 이후 PBA 1부, 2부, 3부 투어까지 체계적인 승강 시스템을 확립, 튼튼한 뿌리를 만들었습니다. 매 시즌 잔류와 강등을 가르는 치열한 경쟁 스토리는 PBA에 빠져서는 안 될 중요한 이야깃거리가 되었습니다.

LPBA 또한 멈추지 않는 성장세를 이어오고 있으며 이젠 경기력 면에서도 많은 팬들과 전문가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이제 LPBA는 프로당구의 미래를 견인할 중요한 성장 동력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PBA 팀리그 역시 프로당구를 대표하는 콘텐츠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습니다. 매 시즌 양적, 질적 성장을 거듭하고 있으며 전 세계 당구선수들이 선망하는 꿈의 무대로의 입지를 더욱 견고히 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하이원 위너스’와 ‘에스와이 바자르’ 팀의 합류로 총 9개 팀이 더욱 치열하고 재미있는 레이스를 펼치고 있습니다.

PBA는 지난 7월, 역사적인 프로당구 전용구장 시대를 맞이하였습니다. 출범 당시부터 목표해 온 숙원 사업이자 더 나은 경기, 더 쾌적한 관람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반드시 추진해야만 했던 사업이 마침내 결실을 맺은 것입니다.

 

고양시 킨텍스전시장 내에 마련된 프로당구PBA 전용경기장

 

PBA는 그간 스포츠 산업에 적극적인 고양시와 손을 잡고 입지와 기반 시설이 훌륭한 킨텍스 제2전시장 내에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을 개장하였습니다. 전용구장 확보로 가능하게 된 PBA와 LPBA의 분산 개최는 LPBA 콘텐츠를 더욱 부각시키는 계기가 되어, 새로운 이야기를 가진 ‘뉴스타’ 선수들이 팬과 미디어에 선보일 기회가 더욱 많아지는 등, 여러모로 긍정적인 효과를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또한 선수들은 안정적인 경기장 컨디션으로 최고의 실력을 선보일 수 있게 되었고, 코로나19로 닫혔던 경기장의 문이 활짝 열리면서 팬 여러분과 함께 호흡하는 의미 있는 한 해가 되었습니다.

 

당구 가족 여러분

PBA는 갑진년 새해에도 한 걸음 더 나아가기 위해 정진하겠습니다.

 

2024년 글로벌 투어의 첫 무대를 베트남에서 열겠습니다.

PBA는 해외투어 출발의 첫 단추를 베트남에서 준비하고 있습니다. 베트남은 세계 3쿠션의 신흥 강국으로서 뛰어난 선수 자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당구산업 역시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는 곳입니다. 글로벌 투어의 첫 발을 내딛는 가장 적합한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팬들과 함께하는 PBA를 만들겠습니다.

PBA는 전용구장을 활용해 적극적으로 당구팬 여러분께 다가서겠습니다. 시민 참여 이벤트를 확대하고 온라인 뿐 아니라 오프라인을 통해서도 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겠습니다. 전용구장을 적극 활용해 PBA 아카데미 등 팬들에게 한 발 더 다가섬으로써 ‘고양 킨텍스 PBA 스타디움’을 ‘당구 한류’의 중심으로 만들겠습니다.

보다 성숙하고 안전한 리그와 투어 운영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이제 PBA는 안정적인 성장 궤도에 안착했다고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럴 때일수록 간과하고 지나쳐온 점은 없는지 살피고 바로 잡아야 할 것입니다. 기본적인 사항을 재차 정비하고 확인하여 해를 거듭할수록 원숙한 대회 운영이 되도록 해야 하겠습니다. 또한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협회의 중요한 가치입니다. PBA는 심판원, 경기원 및 관계자에 대한 응급 구조사 교육, 안전사고 대비 교육 등을 정례화해 보다 안전한 대회장 여건을 마련키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2023~2024 웰컴저축은행 PBA팀리그 제4라운드 우승팀 – 크라운해태 라온

 

이 외에도 프로당구의 스포츠 토토 진입, 스포츠 산업적 가치 향상, 당구 팬 저변 확대 등 PBA가 추진하고 매진해야할 분야는 차고 넘칩니다. 새해에도 PBA는 항상 열린 자세로 당구를 사랑하는 모두가 윈윈하고 발전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실행해 나가겠습니다.

2024년 갑진년은 청룡의 해입니다. 당구 가족 여러분 모두 비상하는 청룡의 기운을 받아 PBA와 함께 즐겁고 행복한 한 해가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24년 1월 1일 갑진년 새해

김영수 PBA프로당구협회

※ 다음은 박보환 대한당구연맹의 신년사를 게재할 예정입니다.

 

[방기송]

기사제보 : billiard1@naver.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Language